“흘린 땀 헛되지 않도록”…전국체전 부산 선수단 결단식

조회수61의견0

부산시체육회는 10일 부산시청 1층 대강당에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부산대표 선수단 결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결단식에는 시체육회장인 오거돈 부산시장을 비롯해 체육계 인사와 선수 및 임원 등 600여 명이 참석했다.

   
10일 부산시청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부산 선수단 결단식에서 선수대표가 필승을 다짐하는 선서를 하고 있다. 김성효 전문기자

결단식 행사는 김동준 부산 선수단 총감독(부산시체육회 사무처장)의 전국체전 참가 준비사항 보고를 시작으로 대회에 출전하는 부산 선수단의 훈련 모습 영상물 상영, 선수대표 선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오 시장은 “부산을 대표해 기량을 겨루는 만큼, 흘린 땀이 헛되지 않도록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길 바란다”고 선수단을 격려했다. 올해 100회를 맞는 전국체전은 다음 달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개최되며 17개 시·도에서 총 47개 종목에 3만 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경기종목은 47종목(정식45, 시범2)이다.

이준영 기자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