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NC 프리드릭 완봉승, 롯데 역전패

프로야구 NC다이노스가 투타 외국인 선수의 활약으로 완승을 기록한 반면,
롯데자이언츠는 한점차로 패해 연승을 이어가지 못했습니다.

NC는 어제(18) 인천에서 열린 1위팀 SK와의 원정경기에서 스몰린스키의 연타석 홈런과
올시즌 팀의 첫 완봉승을 기록한 선발 프리드릭의 대활약으로 6 대 0 승리를 챙겼습니다.

이로써 NC는 남은 8경기에서 4승을 더하면 자력으로 5위를 확정하고
포스트시즌에 진출하게 됩니다.

한편, 광주에서 기아와 원정경기를 치른 롯데는 7회까지 앞서다 8회말
불펜이 무너지며 역전을 허용해 6 대 5, 한점차로 아쉽게 패했습니다.

현승훈  
  • 현승훈  
  • annhyu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