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스타필드 반대 측, 공론화 중단 요구

스타필드 공론화위원회 불참을 선언한 입점 반대 측 대표 5명이, 공론화 과정이 불공정 하다며
즉각 중단을 요구했습니다.

반대 측 대표들은 오늘(19) 기자회견을 열고, 시민참여단 구성 비율이 찬성과 반대, 유보 입장이
각각 1대 1대 1이 아니라면 도출될 결론이 뻔하다며 공론화를 중단하지 않으면 총궐기 집회를
열겠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어석홍 공론화위원장은 공론화 착수 때부터 찬반 비율을 어떻게 반영할 지 공지가 됐었는데
지금와서 새롭게 문제제기를 한다며, 예정대로 진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