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ml5 Player로 보기 jwplayer로 보기
전체화면보기


※ HTML5 PLAY는 Internet Explorer 11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 Internet Explorer 10 이하의 웹 브라우져를 사용하실 경우 FLASH PLAY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FLASH PLAY로 동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FLASH PLAYER를 최신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해 주시기 바랍니다.

일가족 3명 살해한 30대

조회수1.95K의견0

{앵커:경남 김해의 한 빌라에서 30대 남성이 자신의 아내와 아이들을 무참히 살해했습니다.

범행후 자해를 했던 이 남성은 사건 하루가 흐른뒤 오늘아침 경찰에 자수했습니다.

최한솔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경남 김해시의 한 빌라에 폴리스 라인이 설치돼 있습니다.

집 안에서 살인사건이 벌어진 것입니다.

살인 혐의를 받고 있는 사람은 다름 아닌 피해자들의 남편과 아버지인 37살 A 씨.

{이웃 주민
“이웃 사람들이 볼 때는 사이가 좋았습니다.
같이 다니고 아침에는 아이 한 명은 목에 태우고 다른 한 사람은 손잡고 나가고…
싸우는 것도 본 적이 없습니다.”}

A 씨는 어제(1) 오후 자신의 집에서 37살 아내 B 씨와 5살 4살 난 아이들을 살해한 뒤
자신도 자해를 시도했습니다.

흉기로 자신의 복부 등을 수차례 찔러 자해했던 A씨는 하루밤을 지낸뒤
오늘(2) 아침 경찰에 전화를 걸어 자수했습니다.

{정종도 김해중부경찰서 형사과장
“본인이 “나도 죽으려고 했다 그래서 칼을 찔렀다”라고 이야기를 하고 “문이 잠겨 있다,
힘이 없다”하면서 (신고했습니다.)”}

A 씨는 현재 인근 병원으로 옮겨 져 수술을 받았지만 출혈이 많아 중태입니다.

경찰은 미용실을 운영하던 A 씨가 전과나 정신병력이 없는 점등으로 미뤄
경제적인 문제로 아내와 다투다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씨가 병원에서 깨어나는대로 자세한 범행 동기를 조사할 계획입니다.

KNN 최한솔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