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제휴뉴스

24번째 영화의 바다 반가운 손인사

조회수117의견0

   
영화 ‘극한직업’의 배우 류승룡(왼쪽부터) 진선규 이병헌(감독) 이동휘 공명이 거수경례로 인사하고 있다.
   
배우 손숙
   
개막식에 참석한 임권택(가운데) 감독을 이용관(왼쪽) BIFF 이사장이 맞이하고 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