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부산항 운영 필수 서비스업체 7개사 선정

조회수364의견0

비상사태때 수출입 화물을 안정적으로 수송하기 위한 부산항 필수 항만서비스업체로
4개 업종 7개사가 선정됐습니다.

컨테이너 화물 하역업체로는 북항의 부산항터미널과 신항의 한진부산컨테이너터미널,
벌크화물 하역업체로는 신항다목적터미널이 각각 선정됐습니다.

2천16년 국적선사인 한진해운이 경영난으로 법정관리를 신청하자 일부 터미널 운영사와
서비스업체 노동자들이 밀린 대금 지급 등을 요구하며 작업을 거부해 하역 차질 등 큰 혼란이 벌어진 적이 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