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거창구치소 이전 주장 측, 주민투표 결과 존중

경남 거창구치소 이전을 주장해온 주민투표 운동본부가 그동안의
수용 불가 입장을 바꿔 현재 신축 장소로 확정한 주민투표 결과를 존중하기로 했습니다.

최근 거창구치소 신축장소를 묻는 주민투표에서 현재 장소 추진이 65%,
거창 내 이전이 35%으로 집계돼 예정대로 현재 부지에 구치소 신축 사업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