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동남권 관문공항 긴급 대책회의

김해신공항 재검증 문제가 지지부진하자 부산시가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총리실의
조속한 논의를 촉구했습니다.

정계와 시민단체, 경제계 인사들이 모인 가운데 열린 ‘동남권 관문공항 긴급 시민 대책회의’는
‘신공항 문제를 공정하게 검증하고 신속하게 확정할 것’과
‘정치권이 공항 문제 해결에 초당적으로 나설 것’ 등을 담은 결의문을 채택했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