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ml5 Player로 보기 jwplayer로 보기
전체화면보기


※ HTML5 PLAY는 Internet Explorer 11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 Internet Explorer 10 이하의 웹 브라우져를 사용하실 경우 FLASH PLAY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FLASH PLAY로 동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FLASH PLAYER를 최신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해 주시기 바랍니다.

[핫이슈 클릭] 주말극장가/신의 한 수: 귀수편 외/11월 8일 모닝용

조회수302의견0

{수퍼: 핫이슈 클릭- 주말 극장가 }
{앵커:안녕하세요? 화제의 개봉작을 소개합니다. 핫이슈 클릭 이재원입니다.

지난 2014년 바둑과 액션의 만남이란 독특한 소재로 주목받았던 ‘신의 한 수’ 기억하시나요?

5년만에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을 찾았습니다.

배우 권상우 주연의 새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 소개합니다}

{리포트}

{수퍼: ‘신의 한 수: 귀수편’ 상영 중, 15세 관람가/감독:리건 출연: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수퍼: 상단-신의 한 수: 귀수편}

바둑에 뛰어난 재능이 있는 소년, 귀수.

바둑 때문에 유일한 가족인 누나와 스승을 잃습니다.

홀로 살아남아 세상을 향한 복수를 계획하고, 냉혹한 내기 바둑의 세계에 뛰어듭니다.

{인터뷰:영화자막}
{수퍼:내기 바둑이라면 뭐…}
{수퍼:환장하고}
{수퍼:기력이}
{수퍼:1급이..}
{수퍼:안되지 싶나}
{수퍼:방 당 100만원}

귀수는 바둑 세계 최후의 승자가 될 수 있을까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바둑판 위에서 사활 바둑, 관전 바둑, 맹기 바둑 등 다양한 대결이 펼쳐집니다.

2014년 바둑과 액션의 독특한 조화로 350만 관객을 동원했던 ‘신의 한 수’의 속편 ‘신의 한 수 : 귀수편’인데요.

1편에서 바둑 고수로 언급돼 관객의 궁금증을 자아낸 ‘귀수’라는 인물의 이야기를 다뤘습니다.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과 고강도 액션, 만화적 상상력까지 이번작품 역시 기대해도 된다고 하네요.

========================

{수퍼: ‘닥터 슬립’ 상영중, 15세 관람가/ 감독:마이크 플래너건 출연:이완 맥그리거, 레베카 퍼거슨}

{수퍼: 상단-닥터 슬립}

어린시절 아버지가 남긴 트라우마에서 벗어나지 못한 대니.

죽은 영혼과 대화하는 샤이닝 능력을 죽음을 앞둔 이들을 돕는데 사용하며 하루하루 보냅니다.

그러던중,, 누구보다 강력한 샤이닝 능력을 지닌 12살 소녀 아브라 스톤을 만나고..

샤이닝 능력자들을 먹고 영원한 생명을 이어나가는 트루 낫이라는 비밀조직과 맞서게 됩니다.

역사상 최고의 공포 영화 중 하나로 꼽히는 ‘샤이닝’의 속편 ‘닥터 슬립’

‘샤이닝’에서 살아남은 소년 대니의 이야기로, 스티븐 킹의 동명 소설이 원작인데요.

영화 곳곳에 1980년 ‘샤이닝’을 만든 스탠리 큐브릭 감독에 대한 존경의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

{수퍼: ‘아담스 패밀리’ 상영 중, 전체 관람가/ 감독:그렉 티어난, 콘래드 버논 성우:샤를리즈 테론, 클로이 모레츠}

{수퍼: 상단-아담스 패밀리}

카리스마 엄마 모티시아.

친구같은 아빠 고메즈.

사춘기 딸에 사고뭉치 막내까지

평온한 마을에 나타난 개성 넘치는 가족 ‘아담스 패밀리’가 나타나면서 예측불허 일들이 벌어지는데요.

특히 첫째 딸 ‘웬즈데이’는 학교에서
온갖 사고를 치며 학교를 쑥대밭으로 만듭니다.

{인터뷰:영화자막}
{수퍼:스위치 켜}
{수퍼:나의 개구리에게 생명을 다오!}
{수퍼:좀비 개구리다!
맙소사, 맙소사/ 이것 좀 치워줘!}

소문을 들은 마을 사람들은 아담스 패밀리를 내쫓을 준비를 하는데요.

아무도 못 말리는 이 가족, 마을에서 계속 살 수 있을까요?

1930년대 처음 신문 만화로 소개된 뒤 1990년대 영화와 TV 드라마로 잇따라 선보이며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끈 작품 [아담스 패밀리].

{수퍼: 영상편집:000 영상제공: 영화의 전당}

목소리 연기에 샤를리즈 테론, 오스카 아이삭, 클로이 모레츠 등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이 총출동했는데요.

오싹함부터 유쾌함까지, 범상치 않은 매력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예정입니다.

{앵커: 오늘 함께 하신 영화 나들이 어떠셨나요?

저는 다음 주에 더 다채로운 소식들로
찾아올게요. 지금까지 핫이슈클릭이었습니다!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