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11월10일(일)

오후부터 하늘이 잔뜩 흐려지더니 부산,경남 곳곳으로 비가 오기 시작했습니다.
비는 곧 전 지역으로 확대되겠는데요, 내일 새벽에는 대부분 그치면서 출근길까지 영향을 주지는 않겠습니다.
예상강수량은 부산경남 대부분 지역이 5mm 내외로 적겠고, 경남 북서내륙은 최고 20mm 정도입니다.
이들지역은 낮까지도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내일까지는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되니까요,
시설물 관리에도 신경 써 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전국 곳곳으로 비가 오고 있는데요, 곳에 따라서는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습니다.

내일 오후부터는 전국이 맑은 날씨를 되찾겠는데요, 다만 오늘 밤부터 황사가 몰려오면서
남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 나쁨 수준 보이겠고, 부산,경남지역도 오전까지는
나쁨 수준을 보일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큰 폭으로 오르면서 추위는 다소 풀리겠는데요,
오늘 아침 영하 1.7도선을 보였던 거창의 아침기온 7도선으로 출발하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1도에서 4도 가량 높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과 밀양 19도,
거제 20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과 김해도 낮 최고 19도, 양산은 20도선 보이겠고, 해안지역은 종일 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와 남해동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풍랑 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수능 전날인 수요일에는 한차례 비가 내리겠는데요, 다행히 수능날 비소식은 없겠습니다.
하지만 수능일에 반짝 한파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되니까요, 수험생들은 건강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 주셔야겠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