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책-사의 찬미

조회수310의견0

(앵커)

-2012년을 사는 두 남녀와 1920년대를 살아간 두 남녀를 통해 사랑에 대한 메시지를 던집니다.

손승휘의 소설 '사의 찬미' 오늘의 책입니다.
————–

저자는 세상의 비난을 받으면서도 사랑을 포기하지 않는 한 여인과, 사랑 앞에 흔들리는 한 남자를 내세워 사랑이야말로 모두를 구원할 선물임을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2012년에 이탈리아에 나타난 한 장의 음반으로 인해, 주인공 기훈은 나타샤라는 동양계 소녀를 만나고 먼 옛날의 연인들의 이야기와 마주하는데요.

1920년대 일제시대를 배경으로 사랑하고 절망하는 음악가들의 비밀스런 삶과 사랑에 대해 알게 됩니다.

사랑을 고르고 평가하는 요즘, 사랑보다 더 가치있는 행위가 이 세상에 존재하는지 독자들에게 되묻고 있습니다.

'사의 찬미' 오늘의 책이었습니다.

프로그램: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