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아내 폭행한 고법 판사, 벌금 3백만 원 선고

창원지법 형사7단독은 아내를 때려 상처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부산고법 37살 A 판사에 대해 오늘(13) 벌금 3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A 판사는 지난해 2월 자신의 집에서 아내와 몸싸움을 벌이다 목을 밀치는 등 폭력을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