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제휴뉴스

예멘 후티 반군에 나포된 선박 한국인 2명 풀려나…“안전한 상황”

조회수82의견0
   
강감찬함. 연합뉴스

지난 18일 새벽 예멘 후티 반군에 나포된 선박에 타고 있던 한국인 2명이 20일 오전 풀려났다.

후티 반군은 예멘 내전에 참여하고 있는 세력 중 하나인데, 한국 선박 3척이 영해를 침범했다며 나포했다.

이들은 해당 선박이 한국 선박으로 확인되면 석방하겠다는 입장을 정부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정부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오만 인근에 있던 청해부대 강감찬함을 선박이 나포된 해역으로 긴급 출동시키기도 했다.

외교부 관계자에 따르면 억류됐던 한국인 2명은 안전한 상태로 확인됐다.

박은해 인턴기자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