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제휴뉴스

황교안, 오늘부터 청와대 앞서 단식…국정실패 항의

조회수97의견0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0일부터 단식 투쟁에 들어간다.

한국당 관계자는 “황 대표가 오늘부터 단식을 하기로 했다”며 “여권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강행 기류와 경제 및 외교·안보 등 총체적인 국정 실패에 대한 항의 차원으로 안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단식 장소로 지난 9월 삭발했던 청와대 분수대 앞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디지털뉴스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연합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