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시, 신생아실 CCTV 설치 의무화 건의

신생아실 간호사의 학대 행위로 한달째 의식불명에 빠진 아영이 사건 재발을
막기위해 신생아실에 CCTV를 의무적으로 설치하는 법 개정이 추진됩니다.

부산시는 의료진과 환자에게 동의를 받으면 신생아실 내부에
CCTV를 달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관련 의료법 개정을
보건복지부에 건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보건복지부도 부산시의 건의를 긍정적으로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