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김해 예안리고분군, 원형 가야인골 출토

김해 예안리고분군에서 훼손되지 않은 가야시대 인골이 나와
가야인에 대한 완벽한 모습의 복원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김해시는 이번에 출토된 인골이 거의 원형에 가까운 상태여서 형질인류학 분석 등을
통해 가야인의 생활상을 더 정밀하게 복원할 수있을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가야 인골이 출토된 곳은 국가사적 제261호인 예안리고분군으로 지금까지
모두 38기의 무덤이 출토됐는데 이마를 납작하게 변형시키는 편두가 있는 것으로
유명세를 탔던 곳입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