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송승준, 롯데 연패 탈출 선봉

한편 롯데는 우완 에이스 송승준을 내세워 5연패 탈출에 나섭니다.

오늘 저녁 사직구장에서 펼쳐지는 롯데와 넥센의 맞대결에서 양 팀은 각각 송승준과 강윤구를 선발로 출격시킬 예정입니다.

한화에 일격을 당한 NC는 이재학이 선발로 나서 올 시즌 첫 연승 사냥에 나서는 한화 용병 이브랜드와 맞대결을 펼칩니다.

프로그램:

넥센그룹,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