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부산서 공장*창고 화재 잇따라

조회수682의견0

오늘(29) 아침 7시 반쯤 부산진구의 한 신발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2천2백만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이 불로 많은 연기가 나면서 이 일대 주민 150명이 놀라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오늘(29) 오후 1시쯤에는 부산 금정구의 한 가건물 창고에서
불이 나, 인근 가구공장과 비닐하우스 등으로 번졌습니다.

경찰은 창고 주인이 쓰레기를 태우다 낙엽에 불씨가 옮겨 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