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뉴스아이 날씨 12월11일(수)

조회수838의견0

(메인)
뿌옇게 하늘을 뒤덮은 미세먼지 때문에 오늘 부산에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됐었는데요,
오후부터 바람이 강하게 불고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내려오면서 서서히 해소가 되고 있습니다.
내일은 좋음에서 보통 수준으로 대기질 걱정은 없겠는데요, 미세먼지가 물러가면 찾아오는 게 있죠,
바로 추위입니다. 내일 아침 내륙을 중심으로 다시 영하권으로 뚝 떨어지겠고요,
오늘 11도로 출발했던 부산의 아침기온도 2도선 보이겠습니다.
내일 낮기온이 오늘 아침기온보다 낮으니까요, 보다 따뜻한 옷차림 해주셔야겠습니다.

(구름)
아직까지는 먼지안개가 남아있는 곳이 많은데요,
북서풍이 강하게 유입되면서 서서히 해소되겠습니다.

(전국)
중부지역을 중심으로는 한파주의보가 다시 발효됐고요,
영동지역에는 강풍과 건조주의보가 이어지겠습니다.

(서부경남)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2도에서 9도가량 낮게 출발하겠습니다.
내륙 대부분 지역은 다시 영하권으로 뚝 떨어집니다.

(중부경남)
낮 기온 역시 오늘보다 6,7도 가량 낮아 종일 춥겠는데요,
낮 최고 창원과 밀양 8도, 거제 9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권)
부산과 김해도 낮 최고 9도, 양산 10도로 평년 기온을 밑돌아 다시 추워지겠습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모레까지는 반짝 추위가 기승을 부리겠지만 이후로는 기온이 다시 오름세를 보이겠는데요,
주말에도 큰 추위 걱정은 없겠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