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스페인 유학생 사망, 유가족 도움 호소

우리나라 유학생 32살 이모 씨가 지난 21일 스페인 마드리드관광청
건물 외벽에서 떨어진 석재 파편에 맞아 숨졌습니다.

현지를 찾은 유족은 마드리드 주 정부가 자연재해로 인한 사고라며 책임을 회피하고 있고
무성의한 대응으로 일관한다며 도움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네티즌들은 외교부에 적극적인 대응을 촉구하고 마드리드 주 정부 홈페이지에 비난의 글을 올리고 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