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국제신문 이처문 사장 취임

이처문 국제신문 신임 대표이사 사장이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습니다.

이 사장은 취임사에서 신문 방송 등 기존 미디어가 위기에 놓여있다고 밝히고 새로 창간한다는
각오로 위기를 함께 돌파해 나가자고 말했습니다.

이 사장은 지난 1988년 국제신문에 입사해 사회부장과 편집국장, 영업총괄이사를 역임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