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공항 첫 외국 관광객 입국

경남 사천공항이 개항 45년 만에 처음으로 외국인 관광객을 맞았습니다.

오늘 새벽 중국 관광객 149명이 중국 남방항공사 비행기를 타고 사천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이들은 진주와 창원, 통영에 머물려 남해 바다 등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고 서울을 둘러본 뒤 사천공항을 통해 출국할 예정입니다.

외국 관광객이 사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것은 개항 45년만에 처음있는 일이며 이번에 입국한 중국 전세기는 매달 한두차례 사천공항을 오갈 예정입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