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2월6일(목)

절정을 보였던 추위는 조금씩 누그러지겠습니다.
오늘 아침 영하 5도로 출발했던 부산의 아침 기온 2도선으로 오늘보다 7도가량 오르겠습니다.
낮 기온도 다시 평년기온을 웃돌면서 온화한 겨울 날씨를 회복하겠는데요,
감기 가능지수는 내일까지 매우 높음 수준까지 오르겠고요,
부산을 중심으로는 미세먼지 농도도 높겠습니다.
마스크는 꼭 착용하고 외출하시기 바랍니다.

건조함은 나날이 심해지고 있습니다.
거창과 함안 등 경남 내륙지역을 중심으로도 건조주의보가 확대된 상태인데요,
불씨 관리 각별히 잘 해주셔야겠습니다.

(구름)
현재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지역을 중심으로는 눈이 내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습니다.

(전국)
내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낮에 중부 서해안부터 차츰 흐려지겠습니다.
한파 경보는 완화됐지만 여전히 내륙지역은 한파주의보가 발효중입니다.

(서부경남)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2도에서 7도 가량 높게 출발하겠습니다.
다만 여전히 내륙지역은 영하 7도 안팎까지 떨어지면서 춥겠습니다.

(중부경남)
낮 기온은 역시 오늘보다 3도에서 5도 가량 오르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 8도, 밀양과 거제 9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권)
부산도 낮 최고 11도, 김해와 양산은 10도선으로 평년보다
온화한 겨울 날씨를 회복하겠습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와 남해동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최고 2m까지 약간 높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당분간은 큰 추위 걱정 없이 기온은 오름세를 보이겠습니다.
이번 주말에도 평년 기온을 웃도는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