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건강365-박리성골연골염

조회수1.58K의견0

(앵커)
-과거 무릎 질환은 나이가 들면서 생기는 것이 대부분이었는데요.
최근에는 운동 중 외상으로 젊은층에서도 연골이 손상되는 경우가 적잖습니다.
오늘 건강365에서는 무릎 연골이 분리되는 '박리성 골연골염' 에 대해 알아봅니다.

(리포트)

나들이나 운동을 비롯해서 야외 활동이 잦아지는 계절입니다.

운동동호회 분들이 활동을 많이 하는 시기로, 무릎이나 발목 통증 때문에 병원을 찾는 분들이 많은데요.

박리성 골연골염도 그 중 하나입니다.
——————–

(강남욱/미래병원 원장)

박리성 골연골염은 축구선수 박주영 선수도 박리성 골연골염으로 고생한 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이는 연골 밑의 뼈의 부분적인 괴사로 연골이 뼈를 물고 같이 떨어져 나가는 질환을 말합니다.

퇴행성이나 외상 모두 올 수 있으며 무릎 관절에서 흔하지만 팔꿈치나 발목관절에서도 자주 발생합니다.

특징적인 증상 없이 통증이 간헐적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병원을 잘 찾지 않습니다.

지속적으로 무릎에 물이 차거나 운동성이 떨어지는 경우 의심할 수 있고 관절 내 유치체가 생긴 경우 갑자기 무릎이 움직이지 않을 때도 있습니다.
——————–

박리성 골연골염은 무릎 외에도 발목, 어깨, 팔꿈치에서 발생할 수 있습니다.

손상된 연골은 저절로 재생되지 않기 때문에 그대로 두면 퇴행성 관절염으로 이어지는데요.

진단은 엑스레이와 CT, MRI로 이뤄집니다.
——————–

연골 손상 초기인 경우는 약물, 물리치료를 하며 보조기나 깁스를 통해 수주간 체중부하를 적게하는 보존적 치료를 합니다.

이 같은 방법으로 호전이 없으면 수술적 치료를 시행합니다.

수술은 관절내시경을 이용하여 주위 뼈와 분리된 유리체를 원위치에 고정 또는 제거 하는 수술을 하거나, 미세천공술, 자가연골을 이용한 이식술 혹은 동종 제대혈 줄기세포로 연골을 재생시키는 방법을 시행할 수 있습니다.
——————–

박리성 골연골염 치료는 환자의 관절과 연골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증상에 따라 적절한 치료를 해야 만성 질환으로 진행 되는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

(강남욱/미래병원 원장)

줄기세포 치료는 산모의 제대혈에서 추출한 줄기세포를 이용해서 연골을 재생시키는 세포를 만들어 이식하는하는 것을 말합니다.

이 연골 재생 세포가 연골을 만들어주는 것이지요.

고령환자에게 시술해도 연골 재생 능력이 우수하여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연골이 없는 부위에 천공술을 하여 연골 재생에 탁월한 줄기세포를 삽입시켜 연골을 재생시키는 방법으로 연골 결손 또는 박리성 골연골염 환자에게 만족도가 높고 큰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

무릎은 우리가 걷고, 활동하는데 가장 중요한 관절이겠죠.

특히 박리성 골연골염은 통증 뿐 아니라 관절염이라는 합병증을 일으키는 만큼, 초기에 정확한 진단이 필요합니다.

건강365였습니다.

프로그램:

닥터KNN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