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에어부산, 고강도 자구책…임원 일괄사직서 제출

코로나19 여파로 타격을 입은 에어부산의 대표이사와 임원
모두가 사직서를 내고 위기극복 노력에 나섰습니다.

부서장급 직원들은 자발적으로 임금 10%를 반납하기로 했으며
모든 직원은 3월부터 무급 휴직에 참여하기로 했습니다.

에어부산은 코로나19 사태로 탑승객이 급감한 중국과
동남아 노선 25개를 3월 한 달 동안 운항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