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축농장 정화조 가스 질식 3명 사상

오늘 오전 11시쯤 경남 거창읍에 있는 한 가축농장 정화조에서 42살 이 모씨와 베트남인 38살 A씨가 가스에 질식해 숨졌습니다.

또 사고 현장을 목격하고 이들을 구하려던 농장주 42살 이 모씨도 질식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이 이들이 정화조 청소작업을 하다 가스에 질식해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