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량식품 단속, 홍보보다 내실 우선"

불량식품 단속을 둘러싼 경쟁이 경찰의 부실수사를 초래하고 있다는 KNN 보도와 관련해 신용선 부산 경찰청장은 보다 내실있는 수사를 할 것을 일선 경찰에 당부했습니다.

신 청장은 오늘(9)오전 간부회의를 통해 충분한 수사를 거쳐 검찰 송치까지 마무리지은 다음에 홍보해도 늦지않을 것이라며, 홍보보다는 내실있고 꼼꼼한 수사를 우선하라고 일선 경찰서에 지시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