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지주, 김지완 회장 연임 의결

BNK금융지주는 오늘(20) 부산 문현동 부산은행 본점에서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김지완 현 회장의
3년 연임과 배당금 인상안 등을 의결했습니다.

각 계열사도 모두 주주총회를 가졌는데 빈대인 부산은행장과 황윤철 경남은행장 등 5개 계열사 대표의
연임이 결정됐고, BNK신용정보와 BNK시스템은 성동화 전 부산은행 부행장과 김석규 전 BNK금융지주
인재개발원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