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부산시, ‘코로나 직격탄’ 마이스 업계 지원

조회수645의견0

부산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직격탄을 맞은 마이스업계 지원에 나섭니다.

부산시에 따르면 마이스관련 기업 175곳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주요행사 취소 등의 여파로
피해기업 50%가 평년대비 80% 이상 매출 감소를 예상한다고 답했습니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민간이 자체 개발하고 국*시비 지원이 없는 전시회와 국제회의에
추가로 지원금을 주고 열감지기와 방역물품 지원해 안정적인 행사개최를 돕기로 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