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노조, 불법 대리점 퇴출 촉구

조회수673의견0

택배연대노조는 오늘(30)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CJ대한통운 중부산지사의 한 대리점이
택배기사들의 수수료를 횡령했다며 해당 대리점을 퇴출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이들은 해당 대리점이 관련 비리를 폭로한 택배기사를 해고했다며
대리점 관리 주체인 CJ대한통운이 사태해결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