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ml5 Player로 보기 jwplayer로 보기
전체화면보기


※ HTML5 PLAY는 Internet Explorer 11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 Internet Explorer 10 이하의 웹 브라우져를 사용하실 경우 FLASH PLAY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FLASH PLAY로 동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FLASH PLAYER를 최신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해 주시기 바랍니다.

[건강365] 척추 연결고리 손상? 척추분리증

조회수1.02K의견0

정상적인 척추는 마디가 서로 연결돼 있습니다.

그런데 이 연결고리가 끊어진 경우가 있는데요.

척추분리증입니다.

(손두경 힘찬병원 원장
부산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부산대학교대학원 의학석사)

{[척추의 후방]에는 척추들끼리 서로 단단하게 연결해 주는 [상관절] 돌기와
[하관절] 돌기가 있어 각각 [위]의 척추, [아래] 척추와 관절 구조를 형성합니다.

이들 [관절 돌기] 사이에는 [좁아진 부위]인 협부가 있는데요.

협부에 [반복적인 부하]가 걸리면서 [피로골절]이 발생하는 경우가 가장 많습니다.}

원인으로는 타고난 경우나 나이가 들어서 생기는 퇴행성 변화를 꼽을 수 있습니다.

동시에 격한 운동이나 외부충격도 척추 손상을 일으킵니다.

{[관절 사이]의 [결손]이 있는 부위에 [요통]을 호소할 수 있으며,
특히 허리를 [굽히거나 펴는] 동작을 할 때 통증이 심해질 수 있습니다.

이는 [결손 부위] 때문에 척추가 [안정적인 움직임]을 유지하지 못 하기 때문입니다. }

척추분리증은 무조건 수술이 필요한 건 아닙니다.

하지만 꾸준한 치료에도 통증이 심한 경우.

또 척추가 앞으로 밀려나왔다면 다른 치료가 필요합니다.

{증상이 심한 환자분들의 경우에는 [분리증]이 있는 [척추]를 그 아래 척추와
[하나의 뼈]가 되도록 [붙여서 고정]시키는 추체간유합술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척추관협착증]이 동반된 경우에는 좁아진 [신경관]을 넓혀줘 [눌려진] 신경을
[풀어주는] 신경관 감압술을 추가로 시행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

척추분리증 환자에게 격한 운동은 해가 됩니다.

바른 자세를 유지하고, 가벼운 걷기를 권장합니다.
건강365였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