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청년 단기 일자리 모집에 수천명 몰려

부산시가 구직 청년을 위해 시작한 단기 일자리 사업에 수천 명이 지원했습니다.

부산시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지원금 업무 보조요원으로 청년 205명을 투입하기로 했는데
여기에 3천여명이 지원했습니다.

지원자 가운데 24살에서 29살이 54%를 차지하는 등 대학 졸업자 인근
연령대 지원자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습니다.

부산시는 지원자 가운데 자격 요건이 되는 2천8백여명을 선발하고 참관인 입회 아래 무작위
추첨으로 205명을 선발했습니다.

전성호 기자
  • 전성호 기자
  • j11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