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4월21일(화)

오후부터 찬바람이 강하게 불기 시작하더니, 부산과 경남 곳곳에도 강풍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이 찬바람이 기온을 더욱 끌어내리겠는데요, 내일 아침 내륙은 2도안팎까지 떨어지면서 춥겠습니다.
낮 기온 역시 오늘보다 2도에서 4도가량 떨어지면서 평년기온을 밑도니까요,
오늘보다 따뜻한 옷차림 해주시기 바랍니다.

어제 발원한 황사가 유입되면서 늦은 밤부터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질 가능성이 있겠는데요,
내일도 서쪽을 중심으로는 대기질이 다소 탁하겠습니다.

전국적으로 강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됨에 따라
기온이 오르지 못하겠습니다. 농작물 냉해 피해 없도록 대비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3,4도 가량 낮게 출발하면서 내륙은 2도 안팎에 머물겠고,
낮 기온 역시 오늘보다 낮아 평년기온을 밑돌겠습니다.

창원과 밀양 15도, 거제는 14도가 예상돼 한 낮에도 서늘하겠습니다.

부산과 김해도 낮 최고 15도, 양산 16도로 평년 기온을 밑돌겠고요,
찬바람 때문에 체감 기온은 보다 더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당분간 뚜렷한 비예보 없이 평년 기온을 밑도는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주말에는 다시 기온이 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