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올해 해운대 모래축제 취소…예산 재난지원금 활용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서 매년 5월말 열리던 모래축제가 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됐습니다.

해운대구는 올해 ‘쥐라기 월드’를 주제로 공룡 모래조각 준비했지만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확산하면서 해외작가 초청에 차질이 예상되자 전면 취소하기로 했습니다.

해운대구는 축제 예산 5억6천9백만원을 재난 긴급생활지원금으로 활용하기로 했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