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강 봄꽃 대향연

(앵커)
울산의 태화강 대공원에 봄꽃 대향연의 화려한 막이 올랐습니다.

태화강 초화단지에는 수백만 송이 봄꽃의 바다가 펼쳐져 시민들을 유혹하고 있습니다.

유비씨 울산방송 이정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봄의 향기가 아름다운 선율에 실려 태화강 대공원 곳곳까지 찾아 갑니다.

붉은 색 꽃양귀비와 작약은 환한 웃음으로 반기고, 수레국화와 안개꽃도 수줍게 흰 손을 내밀어 반겨줍니다.

(이정환 울산방송)

이곳 태화강 대공원 초화단지 16만제곱미터에는 화려한 봄꽃의 바다가 펼쳐져 시민들을 유혹하고 있습니다.>>

(문경석 / 남구 야음동)

오는 26일까지 계속되는 전국 최대 규모의 봄꽃 축제 기간 내내 재즈 페스티벌과 국악 공연, 꽃향기 콘서트 등 다양한 공연도 열립니다.

태화루 복원에 쓰일 기와에 시민들이 크고 작은 소원들을 담을 수 있고, 울산 곳곳에 피어난 야생화들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도 있습니다.

계절의 여왕 5월, 봄꽃 대향연에서 시작된 울산의 꽃 물결은 6월 장미축제로 이어질 예정입니다.

(박맹우 시장)

알록달록 봄꽃들의 화려한 축제는 머지않아 울산의 새로운 자랑거리로 주목받게 될 전망입니다.

유비씨뉴스 이정환입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