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가정집 수천만원대 도박판 33명 무더기 검거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가정집에서 수천만원의 판돈을 걸고, 속칭 아도사키 도박을 하던
70대 A씨 등 33명을 현장에서 검거했습니다.

A씨 등은 어제(15) 밤 9시 반쯤 부산 해운대구의 한 주택에서
3천 4백여만원의 판돈을 걸고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판돈을 모두 압수하는 한편 도박판을 더 벌였는지를 묻고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