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6월4일(목)

오늘 경남 대부분 지역이 올들어 최고 기온을 기록하면서 때이른 불볕더위가 절정을 보였습니다.
폭염주의보는 창녕과 산청, 합천으로 확대된 상태인데요, 내일도 낮 기온이 오늘만큼 오르면서
예년보다 훨씬 더 덥겠습니다. 하늘도 종일 맑아서 자외선도 강하겠고요,
높아지는 기온에 오존 농도 역시 나쁨 수준 보이겠습니다.

오늘 밤부터 내일 아침까지 경남 남해안에는 짙은 바다안개가 유입되면서 가시거리가
짧은 곳이 있겠습니다. 교통안전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낮부터는 안개도 걷히면서 전국의 하늘표정 맑겠는데요, 미세먼지 농도도 보통 수준 유지하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게 출발하겠습니다. 낮 기온 역시 오늘만큼 올라 한 낮엔 덥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 30도, 밀양 34도,창녕 35도가 예상됩니다.

부산도 낮 최고 26도, 양산 31도 등으로 평년보다 훨씬 덥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최고 2m까지 약간 높게 일겠습니다.

현충일에는 반짝 기온이 제자리를 찾겠지만 이후로 다시 낮 기온이 오르면서
예년보다 더운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