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도,”마산로봇랜드 1천억원 소송 승소할 것”

경남도가 마산로봇랜드 민간사업자와 벌이고 있는 천억 원 짜리 소송에서 승소를 예상한다고 밝혔습니다.

김영삼 경남도 산업혁신국장은 오늘(11) 도의회 본회의에서,
민간사업자가 부지 미제공을 이유로 협약을 해지한 것은
협약해지 사유가 되지 않는 것으로 본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마산로봇랜드 사업에 참여한 민간사업자는 사업 추진에 필요한
펜션 부지 1필지를 제공받지 못했다는 이유로 실시협약 해지를 통보하고
이미 투입된 천 억원을 반환해 달라는 소송을 제기한 상태입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