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대장암, 조기 진단이 최선

(앵커)
최근 급증하는 대장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대장암은 조기에 발견하면 생존율이 90%에 달합니다.

정기 검진이 무엇보다 중요한 이유인데요. 효과적인 대장암 예방법, 건강 365에서 알아봅니다.

(리포트)
치질은 우리나라 50대 이상의 절반이 앓고 있을 정도로 흔한 질환입니다.

대장암 역시 중년층을 위협하는 대표적인 질환인데요.

때문에 항문출혈이 있으면 치질인지, 혹시 암은 아닌지 고민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
(강동완/대한웰니스병원 원장)

암에 의한 항문 출혈과 치질에 의한 출혈은 두 가지만 생각하시면 됩니다.

대장암에 의한 출혈은 검붉은 색이고 대변과 함께 섞여있습니다.

하지만 치질에 의한 항문출혈은 그 반대로 선홍색이면서 대변의 끝 부분에 나오기 때문에 대변과 섞여 있지 않습니다.

하지만 대장암인지 치질인지를 확실히 알려면 대장 내시경을 받으셔야만 합니다.
——————–
혈변이나 잦은 설사와 변비, 체중 감소는 대장암의 주요 증상인데요.

하지만 대장암 초기에는 아무런 증상을 못느끼는 경우가 많습니다.

직계 가족중에 대장암 환자가 있거나 대장 용종, 염증성 장질환을 갖고 있다면 35세 이후부터 정기적인 검사가 필요한데요.
——————–
대장암은 조기에 진단 받으셨다면 환자의 90%가 완치됩니다.

하지만 말기에 진단받으면 아무리 적절한 치료를 받아도 5%만 생존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대장암도 다른 암과 마찬가지로 1기, 즉 조기에 진단받는 것이 절대적으로 중요합니다.

암의 가장 효과적인 치료법은 수술로써 암을 완전히 제거하는 것인데요.

조기 대장암의 경우 그 부위만 절제하면 되지만 2기부터는 절제 후에 항암치료와 방사선 치료를 수 차례 받으셔야합니다.
——————–
대장암 위험인자는 서구식 식생활 뿐 만 아니라 운동부족과 음주, 흡연, 비만 등 다양합니다.

전문가들은 대장암을 완벽하게 예방하는 방법은 없지만, 식이요법과 생활 습관을 개선하는 것만으로도 발생 위험을 크게 낮출 수 있다고 말합니다.
——————–
(강동완/대한웰니스병원 원장)

대장암의 75%는 잘못된 생활습관에 의해 발생합니다.

대장암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첫째 동물성 지방을 적게 드셔야 합니다.

동물성 지방은 대변에 들어있는 담즙을 발암물질로 바꾸기 때문입니다.

둘째 과일과 채소를 많이 드셔야 합니다.

셋째 운동인데요. 즉 빠르게 걷기 운동을 하루 30분 정도 하시면 대장암 위험이 40% 이상 줄어듭니다.

넷째는 대장 내시경인데요.

대장내시경을 통해서만이 대장암의 앞 단계인 대장용종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이것이야말로 가장 확실한 대장암 예방 법입니다.
——————–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았다면 몇 년 간은 안심해도 된다고 생각하기 쉬운데요.

하지만 1년 안에 말기암으로 변하는 악성 대장암도 있기 때문에 혈변이나 급격한 체중 감소가 나타난다면 병원을 찾는 것이 좋겠습니다.

건강365였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