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노조 '법인 유지*고용보장 해야'

경남은행 노조가 우리금융의 민영화 검토와 관련해 정부당국은 경남은행 임직원의 고용을 보장하고 법인을 유지하면서 분리매각을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노조는 또 금융당국이 경남은행의 현재 영업망으로 자율 경영을 할 수 있도록 보장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그러나 인근 지방은행과의 인수합병 방식으로 매각을 추진하는 것은 지역감정만 유발시킬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