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검찰, 성매매 집결지 40억 상당 토지*건물 몰수

조회수250의견0

부산지검은 부산 완월동과 과부촌 등에서 성매매 알선에 제공된 40억원 상당의 건물과 토지를 몰수하고,
건물주와 토지주 등 7명을 재판에 넘겼습니다.

부동산은 가압류돼 추후 확정 판결이 나면 국가로 환수할 예정입니다.

검찰은 단순히 성매매 업주만 처벌할 경우 다시 다른 사람에게 건물을 임대해,
성매매 알선 행위가 반복될 것으로 보고 건물과 토지를 몰수하는 강경 조치를 내렸다고 설명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