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진주시, 남강유등축제 개최 여부 고심

진주시가 코로나 19 여파로 남강유등축제 개최 여부를 고심중입니다.

남강유등축제 제전위원회는 축제 프로그램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충분한 의견 수렴 등을 거쳐
축제 개최 여부나 개최 방향을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남강유등축제는 매년 10월에 열리는데 지난해에는 155만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