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물폭탄 부산’ 침수지역 복구 작업 벌여

이번 장맛비에 침수피해가 발생한 지역에서 주민과 자원봉사자 등이 피해복구 작업을 벌였습니다.

어제(10) 집중호우 때 동천이 범람하면서 침수 피해가 발생한 부산 범일동과 범천동
일대 지역에서는 상인과 주민, 자원봉사자, 공무원 등이 피해 복구에 나섰습니다.

또 대한적십자사는 이재민 50가구에 긴급구호품을 전달하기도 했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