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권 행사 원룸 공사장서 화재

어젯밤(2) 8시쯤 부산 장전동의 한 원룸 공사장 간이창고에서 불이 나 십만 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5분여만에 꺼졌습니다.

경찰은 해당 공사장이 두 달 전부터 유치권 행사로 인해 공사가 중단된 상태인 점에 주목하고 주변 CCTV 분석 등으로 통해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