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창원 대중교통체계 개선 속도 내기로

조회수237의견0

경남 창원시가 15년만의 버스 파업을 계기로, 대중교통체계 개선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허성무 경남 창원시장은 오늘(3) 흑자노선과 적자노선을 분리해 적자 노선의 손해를 보전해주던
기존 방식에서, 노선을 통합해 적정 이윤을 보장하는 통합산정제로 지원체계를 바꾸겠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흑자 노선에 집중된 버스 배차를 조정하는 등 대대적인 버스 노선 개선 작업도 실시한다는
방침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