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낙동강 제방 붕괴 놓고 정치권 등 방문 이어져

조회수466의견0

홍수로 인한 제방 붕괴 원인이 4대강 사업때문이라는 정치권 논란이 확산되면서
낙동강 제방 붕괴 현장에도 정치권 방문이 시작됐습니다.

4대강 보로 인한 붕괴 우려를 지적했던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오늘(13)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평소 제방관리가 미흡했다며 대책 마련을 지시했습니다.

이명박 정부시절 4대강 사업의 대표적 인물인 이재오 4대강 국민연합 대표도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제방 붕괴는 관리 부실이지 4대강 사업때문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