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 59명 속여 14억 사기 50대 검거

부산 영도경찰서는 문자메시지 대량 발송 사업에 투자하면 단기간에 고수익을 올릴 수 있다며 노인들에게 투자금을 받고 돌려주지 않은 혐의로 50살 한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한 씨는 지난 2011년부터 서울 봉천동의 한 사무실에서 노인들을 상대로 설명회를 열고 1주일에 원금 10%를 얹어 돌려주겠다며 노인 59명으로부터 14억 5천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