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건강365-류마티스관절염 오해와 진실

조회수1.19K의견0

(앵커)
-류마티스 관절염으로 고통받는 분들이 많은데요. 잘못된 정보로 병을 오히려 키우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오늘 건강365에서는 류마티스 관절염의 오해와 진실에 대해 알아봅니다.

(리포트)

류마티스 관절염은 관절염 중에서도 특히 주의해야 될 질환입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잘못된 인식 때문에 환자의 절반 이상이 치료 시기를 놓치고 있는데요.

오늘은 류마티스 관절염에 대한 오해를 짚어봅니다.
——————–

(박정하 구포성심병원 류마티스 내과 과장 / 한양대병원 류마티스내과 전임의, 식약청 심사관, 연세대 원주 세브란스 기독병원 임상 조교수, 대한 류마티스학회 정회원)

류마티스관절염과 퇴행성 관절염은 서로 다른 질환입니다.

퇴행성 관절염은 노화에 따라 생기기 때문에 퇴행성 질환이라고 하는데 관절을 구성하는 성분중에 뼈를 싸서 보호하는 연골이라는 물렁뼈가 수년에 걸쳐서 천천히 닳아서 발생하는 관절염으로 가장 흔한 관절질환입니다.

반면 류마티스 관절염은 우리 몸의 면역체계에 이상이 생겨서 오는 병으로 우리 몸을 보호하는 작용을 하는 백혈구들이 알 수 없는 이유로 오작동을 하여 특히 관절 부위를 집중적으로 공격하여 관절이 붓고 아프고 변형까지 생기는 병입니다.
——————–

한 달 넘게 아침에 손가락이나 손목 관절이 뻣뻣해지고 열감이 느껴지면 병원을 찾아야하는데요.

병의 진행이 빨라서 발병 후 2~3년 이내에 관절이 급속도로 변형됩니다.
——————–

일부 환자들이 완치가 안 된다고 생각하여 치료를 포기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환자분들이 생각하는 완치라는 것은 수술도 안하고 약 몇번 먹고 완전히 낫기를 바라는 것인데, 완치는 그러한 뜻이 아닙니다.

약을 꾸준히 복용하면서 병을 잘 조절해 나간다고 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

류마티스 관절염은 염증성 질환이기 때문에 나이와는 크게 상관이 없습니다.

젊은 여성 환자도 늘고 있고, 심지어는 어린 아이에게 나타나기도 하는데요.
——————–

소염제를 복용하면서 관절의 통증과 염증을 줄여서 활동을 원활하게 하고 관절을 보호하겠다는 생각을 하지 않고 무조건 진통제는 나쁘니까 복용하지 않고 아프더라도 참는다는 생각은 옳지 않습니다.

질병 초기에 염증을 잘 조절하지 않으면 관절 변형이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들은 민간요법에 의지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지네나 고양이 고기가 효과적이라고 하는 것은 검증되지 않은 잘못된 소문에 불과합니다.
——————–

생약 성분제제나 건강식품 등에 너무 신경을 쓰시지 마시고 대신 여기에 드는 비용을 좀 더 균형있는 식사나 신선한 과일, 채소를 드시는데 쓰시는 것이 좋습니다.

통증이 있는 류마티스관절염 환자는 잘 움직이지 않게 되는데, 그러면 관절이 굳고 근육도 따라서 말라가며 통증이 더해지는 악순환이 반복되기 쉽습니다.
——————–

류마티스 관절염을 오래 앓은 환자는 심혈관 질환이나 골다공증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차 질환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관리가 필요합니다. 건강365였습니다.

프로그램:

닥터KNN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