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2주 연기 결정

다음 달 열리는 부산국제영화제가
일정을 2주 연기하고, 행사 규모를 대폭 축소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영화제 측은 오늘(11) 임시 총회를 열고, 다음달 7일 개막 예정이던
영화제를 같은 달 21일 개막으로 2주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또 개*폐막식과 레드카펫 등 사람들이 몰릴 수 있는 행사는
진행하지 않기로 했으며, 만약 연기된 일정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지속되거나 격상될 경우, 영화제 개최를
취소할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