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책] 가려진 문틈의 아이

조회수202의견0

{앵커: 가장 일상적인 공간이죠.
집을 배경으로 흥미진진한 스릴러물을 펼쳐냅니다.

구혜경의 ‘가려진 문틈의 아이’
오늘의 책입니다. }

모두가 원하지만, 아무나 갈 수 없는 부촌 힐스타운!

서른 두 살의 베테랑 가사도우미 남보민이 입성합니다.

보민을 반긴 건 모델하우스 같은 차가운 집.

그리고 우아한 사모님과 기괴한 홈 카메라입니다.

가사도우미가 지켜야 할 제일 중요한 원칙은 선을 넘지 말 것!

하지만 그녀는 우연히 알아서는 안 될 비밀을 목격합니다.

그리고 얽히고설킨 세 집의 음모에 빠져드는데요.

모든 게 완벽해 보이는 힐스타운, 보민은 그곳의 추악한 진실을 밝힐 수 있을까요?

끝을 모르는 탐욕 앞에서 인간이 얼마나 나약한 존재인지 생각해봅니다.

오늘의 책이었습니다.

프로그램:

모닝통통통, 주요뉴스

의견쓰기